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군정포커스

소통과 참여 군정포커스

예산군, 자연 방사된 황새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자연 부화 성공 게시판 상세보기

군정포커스

제목 예산군, 자연 방사된 황새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자연 부화 성공
작성자 기획실 등록일 2017-03-17 조회 64
첨부
jpg 파일명 :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1).jpg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1).jpg [0.374 mbyte]
jpg 파일명 :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2).jpg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2).jpg [0.191 mbyte]
  •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1)
  • 1부화에 성공한 한황이와 세황이 부부의 새끼 황새(2)
이전 다음
예산군, 자연 방사된 황새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자연 부화 성공
- 한황이와 세황이 3월 중순 부화 성공…만황이와 승황이 번식쌍 산란 -
- 예산이 최적의 황새 서식지임을 또다시 입증 -

지난해 자연 방사 황새가 2세 부화에 성공 국내에서 멸종된 이후 45년 만에 한반도에 황새가 복귀하게 돼 전 국민에게 화제가 됐던 민황이와 만황이에 이어 또 다른 자연 방사된 황새 1쌍이 산란에 이어 부화에 성공해 모든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6일 군에 따르면 이번에 부화에 성공한 황새 부부는 한황이(2013년생, 암컷, A02)와 세황이(2013년생, 수컷, A27)로 지난 2015년도 자연 방사됐으며 지난해 가을부터 가까이 지내다 지난 1월에 광시면 관음리 인공둥지 탑에서 둥지를 지은 후 가족의 연을 맺고 생활해 지난 2월에 4개의 알을 산란하고 3월 중순에 황새 2마리 부화에 성공했다.

또한 지난해 불의의 사고로 민황이를 잃은 만황이(2013년생, 수컷, A05)는 새로운 짝인 승황이(1999년생, 암컷, A08)를 만나 급격히 가까워져 지난 2월 초순에 광시면 장전리 인공둥지탑에 둥지를 짓고 산란을 해 곧 부화될 예정이다.

이로써 군의 자연 방사 황새 중 지난해 민황이와 만황이 커플에 이어 올해 2, 3호 황새 커플이 탄생하게 됐다.

군은 한황·세황이 2세 황새의 안정적인 정착과 만황·승황이의 2세 부화를 위해 광시면 관음리와 장전리 단계적 방사장 주변의 접근을 통제하고 있으며 안정된 먹이 공급과 연구진을 통한 세밀한 관찰을 하고 있다.

군이 자연 방사한 황새는 2015년도 8마리, 2016년도 7마리이며 그 중 황새 2마리가 부화하고 4마리의 황새가 폐사해 현재 총 13마리의 황새가 새로운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적응해 나가고 있다.

예산황새공원 김수경 선임연구원은 “황새는 포란기로부터 부화 후 열흘 정도까지 교란에 매우 예민해 심한 스트레스를 받을 경우 알을 버리는 이상 행동을 할 수 있다”며 “2세가 태어나 이소될 때까지 번식 둥지탑 인근에 출입 제한선을 정해 제한선 밖에서만 관찰을 허용하고 CCTV를 설치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는 등 부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야생 황새가 쌍을 이뤄 산란에 성공한 것은 국가적으로 경사로운 일”이라며 “황새 보호에 앞장서고 있는 우리 예산군이 이번 산란을 통해 황새 서식의 최적의 지역이라는 것을 다시금 입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LG상록재단과 함께 2013년부터 황새 방사거점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해 12월 AI로 폐쇄됐던 황새공원의 재개관을 앞두고 황새 서식지 조성과 황새 상징 조형물 설치 등 각종 관광시설과 편의시설을 새롭게 단장하는 데 힘쓰고 있다.
게시판 이전 및 다음 링크

게시판 이전 및 다음 링크

이전
다음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 복지정보
  • 버스/기차시간표
  • 병원/약국
  • 예산농특산물
  • 전자민원상담
  • 지방세신고,납부
  • 컴퓨터교육신청
  • 화면 상단으로 스크롤 및 초첨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