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레프트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예산군

닫기

2019년예산지명 1100주년의해

군정포커스

예산군, 서울시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 주의 당부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첨부 정보제공

제목 예산군, 서울시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 주의 당부
작성자 기획담당관 등록일 2019-12-02 조회 115
첨부
jpg 파일명 : 신청사 전경.JPG 신청사 전경.JPG [1.158 mbyte]
  • 신청사 전경.JPG
이전 다음
- 적발 시 1일 1회 25만원 과태료 부과 -

서울시가 12월 1일부터 녹색교통지역에 진입하는 배출가스 5등급 차량에 대해 본격적인 단속을 시작함에 따라 예산군도 관내 해당 차량에 대한 운행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서울시가 지정한 녹색교통지역은 한양도성 내부로 종로구 8개 동인 청운효자동, 사직동, 삼청동, 가회동, 이화동, 종로1·2·3·4·5·6가동, 혜화동 및 중구 7개 동인 소공동, 회현동, 명동, 필동, 장충동, 광희동, 을지로동이다.

특히 이번 서울시의 단속은 예산군을 비롯한 전국의 모든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을 대상으로 하며, 단속시간은 평일과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등 전일 오전 6시부터 저녁 9시까지 상시 실시하고 운행 적발 시 1일 1회 2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다만 저공해조치 차량, 긴급 차량, 장애인 차량, 국가유공자 보철용 차량은 단속에서 제외되며, 지난 10월까지 저공해 조치를 신청한 차량은 내년 6월까지 단속이 유예되고 저감장치 미개발 차량 및 장착불가 차량은 내년 12월까지 단속을 유예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서울시의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과 관련해 과태료 부과 등의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군민들에게 철저한 홍보에 나설 계획”이라며 “노후차량에 대한 조기폐차 및 배출가스 저감 장치 부착사업을 확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