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레프트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예산군

닫기

2019년예산지명 1100주년의해

군정포커스

예산군, 모자보건시책 확대 추진해 출생아 수 증가에 기여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첨부 정보제공

제목 예산군, 모자보건시책 확대 추진해 출생아 수 증가에 기여
작성자 기획담당관 등록일 2020-01-08 조회 171
첨부
jpg 파일명 : 예산군 보건소 전경.jpg 예산군 보건소 전경.jpg [0.977 mbyte] 바로보기
  • 예산군 보건소 전경
이전 다음
- 출산육아지원금 및 난임 시술비 지원 인상 등 -

예산군보건소가 모자보건서비스 확대 시행을 바탕으로 출생아 수를 크게 증가시키며 출산 친화 분위기 조성에 힘쓰고 있다.

보건소에 따르면 예산군 출생아 수는 2019년 12월말 기준 291명으로, 2018년 총 출생아 수 256명에서 약 13.7%인 35명이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군 보건소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예산’을 만들기 위한 과감한 투자가 출생아 수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군은 기존에 지급하던 출산장려금을 지난해 7월부터 출산육아지원금으로 확대해 첫째아이 200만원, 둘째아이 400만원, 셋째아이 600만원, 넷째아이 1000만원, 다섯째아이 이상은 3000만원을 각각 출산 가정에 지원하고 있다.

또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를 모든 출산가정으로 지원하도록 사업을 확대했고 기존 정부지원금뿐만 아니라 본인부담금을 90%까지 지원해 산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울러 건강관리 지원 사업 이용자 수도 지난해 12월말 기준 178명으로 2018년 총 이용자 수 122명에 비해 약 1.5배 증가했다.

더불어 보건소는 지난해 7월부터 난임 시술 연령 기준 폐지에 따라 지원 횟수를 확대했으며, 10월부터는 사실혼 부부도 시술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해 2019년 총 64명을 지원했고 이 중 14명이 임신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도 매월 임산부 건강 교실과 영유아 오감발달 놀이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과 미숙아 및 선천성 이상아 의료비 지원, 영양플러스 사업 등을 통해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임산부와 영유아의 체계적인 관리에 크게 기여해 참여자들이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모자보건서비스 확대 시행이 출생아 수 증가에 기여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현 서비스와 더불어 군민들의 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출산장려 정책을 개발하겠다”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예산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모자보건서비스와 관련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예산군보건소 모자보건팀(041-339-6042∼5)으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